2008. 6. 22. 20:49

무한도전 정준하 제 2의 정선희 될 수도 있다!!



정준하의 백배사죄와 새로운 마음가짐이 필요하다!


오늘자 포털 뉴스를 보니 기차안에서 방송 녹화를 했던 정준하와 촬영팀들의 무례함에 대한 이야기들을 시끌하더군요. 기사 내용의 날짜를 보니 6월 6일 작성된 내용이었습니다. 양해를 구하지 않고 목청껏 전화를 해댄 정준하에 대한 불쾌함에 관련된 불만글이었습니다.

일단 양해를 구하지 않았다면 백번 잘못한 일이라고 봅니다. 글을 쓰신 분이 의도적으로 폄하하기위해 이런글을 작성하지는 않았을거라 생각합니다. 하지만 최소한 방송을 하는 이들이라면 양해를 구했을 것이라 봅니다. 바보도 아니고 기본 상식을 가진 이들이라면 방송전에 포맷을 이야기하고 도움을 요청하는 것이 기본중의 기본이니까요.

오해가 있었다고 믿고 싶습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준하의 행동은 용서를 구해야 할 것입니다. 비록 보름 가까이 지난 일이 되어버렸지만 말입니다. 녹화 중간에 탑승객이 촬영중단을 요구할 정도였다면 문제가 있었다는 것이지요. 그럼에도 타인을 불쾌하게 하고 정중하게 대처하지 않았던 정준하는 백배사죄를 드려야 할 것입니다.
 


정선희 라디오 촛불발언을 계기로 연예인들의 하루살이 인생을 생각해 본 적이있었습니다.

연예인들의 말실수는 일반인들이 친구들에게 하는 실수와는 너무 다르지요. 그들은 방송을 통해 많은 이들과 소통을 해야만 살 수있는 직업을 가진 이들입니다. 그런 그들의 실수 하나하나는 자신의 직업 자체를 접어야 하는 상황까지 몰리게 됩니다.

이미 정선희는 문제가 되었던 자신이 진행하던 라디오 DJ에서 하차하고 MBC 방송에서 자신이 출연하고 있었던 모든 프로그램에서 빠지게 되었습니다. 당연히 다른 방송의 프로그램과 케이블에서는 지금도 활동중이지만 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과거에는 문제있는 연예인들도 당당하게 방송을 했습니다. 많이 숨겨졌고 소통이 아닌 일방적인 방식으로 행해진 형태(방송/영화 등등)였기에 가능했었던 것이었지요. 하지만 인터넷 시대에서 연예인들은 그 어떤 이들보다도 많은 규제와 간섭을 받게 되었습니다.

소위 자신의 재능만 가지고 부와 명예를 누렸었었던 기존 연예인이라는 직업군들에게 이제는 철저한 검증을 거친 완성된 스타들을 원하게 되었다는 것입니다. 이는 직업을 연예인으로 생각하는 이들에게는 많은 것들을 생각케 해주고 있을 듯 합니다. 단순한 재능뿐만이 아니라 팬과 알 수없는 다수의 시(애)청자들과의 소통이 원할할 수있는 능력도 갖춰야 한다는 것입니다.

뭐 그래서 매니저가 있고 회사가 있는 것이겠지요. 그런 전반적인 상황들을 컨트롤해주고 길을 찾아주는 역할을 하는 이들의 관리가 얼마나 중요한지 이번 사례들을 보면서도 느끼게 됩니다.


더더욱 정준하는 술집과 관련된 사건으로 홍역을 치뤘던 인물입니다. 그런 그가 신중한 행동을 하지 못했다는 것은, 그의 인간성에 대한 이야기까지 거론될 수밖에 없는 현재의 모습은 일정 측면 스스로가 만든 것이란 생각이 듭니다. 연예인들이라는 직업은 대단히 화려합니다. 그리고 일반인들이 상상할 수도 없는 막대한 부를 쉽게 쌓아올릴 수있는 매력적인 직업이기도 합니다. 그런 연예인들도 어느 순간 나락으로 떨어지는건 순간입니다. 수십년동안 공들여 쌓아올린 성이 말한마디 잘못된 행동 한번으로도 끝나버릴 수있는 직업이란 것입니다.

이런 정준하의 행동 하나하나는 <무한도전> 전체에 폐를 끼치기도 합니다. 그런 그의 무책임한(?) 행동으로 전체에게 해를 끼칠 수도 있음을 그는 알아야 할 겁니다.


많은 분들은 <무한도전>의 위기론에 대해서 이야기들을 합니다. 시청률 하락을 이유로 위기에 대한 이야기들을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정준하로 인해 <무한도전>은 위기에 빠질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무한도전>의 가장 약한 아킬레스건은 정준하가 되어버렸습니다.

잘못하면 정준하는 마녀사냥(?)의 희생물이 될 수도 있습니다. 과거의 사건 역시 자신과는 관련이 없다고 하지만 이를 믿는 이들보다는 믿지 못하고 있는 이들이 많음을 이번 사건을 통해 알게 되었을 듯 합니다. 분명 오해로 인한 안타까움도 있을 것입니다. 최소한 방송을 위한 녹화전 주변분들에게 양해를 구하는 일 정도는 했을 것이란 생각에는 개인적으론 변함이 없습니다.

이번 일이 어떤 방식으로 흐르고 정리가 될지 모르겠지만 이 기회에 좀 더 성숙된 모습으로 팬들과 만나는 정준하를 보고 싶네요. 그리고 정준하 개인은 좋아하지 않지만 <무한도전>의 정준하는 좋아하기에 무도인으로서 최선을 다하는 모습 보여주기 바랍니다.

Trackback 0 Comment 2
  1.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08.06.23 09:03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요즘에야 어디 진실아님 통하나요? 특히 공인들의 말은 조심스럽게 해야해요.

    • Favicon of https://dramastory2.tistory.com BlogIcon 자이미 자이미 2008.06.23 15:53 신고 address edit & del

      진실이 아니면 퍼트린 사람 역시 최악의 상황으로 몰릴 수밖에 없는 세상이지요.^^ 이미지로 먹고 사는 연예인들일 수록 행동에 책임을 질 수있어야만 하겠죠. 저녁노을님 말씀처럼 공인들은 항상 조심해야하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