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12. 3. 07:04

에네스 카야 논란 외국인 예능시대 급격한 변화를 예고한다

터키인 에네스 카야 논란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JTBC의 성공한 예능인 <비정상회담>에 출연 중인 에네스 카야가 불륜을 저지르고 있었다는 사실은 많은 이들에게 충격이었습니다. 에네스 카야와 사귀었다는 여성이 올린 카톡 내용은 모두를 놀라 게 만들었습니다.

 

터키 유생의 충격적인 두 얼굴;

유부남 에네스 카야의 외도, 외국인 예능 전성시대 변화로 이어진다

 

 

 

 

외국인들이 점점 늘어나는 상황에서 이들의 방송 출연 역시 자연스러운 현상입니다. 외국인들이 자주 등장하면서 외국인 스타들도 곳곳에서 나오고 있는 것도 현실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최악의 사고가 터졌고, 이 사건은 결과적으로 외국인들의 국내 활동에 많은 제약으로 이어질 수밖에 없을 듯합니다. 

 

 

'터키 유생'이라는 별명이 붙을 정도로 한국화에 최적화된 그의 존재감은 컸습니다. 한국인 여성과 결혼해 자녀까지 두고 완벽하게 한국에 정착한 상황에서 그의 이중생활은 충격으로 남겨지게 되었습니다. 에네스 카야와 함께 만났다는 여성들이 폭로한 카톡 내용은 상상을 초월할 정도였습니다. 공개된 내용에는 이들이 얼마나 친근했는지에 대해서 적나라할 정도로 자세하게 나와 있어 보는 이들이 당황스러울 정도였습니다.

논란의 상대였던 여성에 의해 폭로된 직후 논란은 두 가지로 나뉘었습니다. 누군가 조작해서 에네스 카야를 음해하는 것이라는 주장과 여성의 주장을 믿는 쪽으로 확연히 나뉘어 싸우는 모습이었습니다. 하지만 음성 파일이 폭로되고, 여러 증거들이 조작이라고 믿기에는 너무 구체적이고 확고하다는 점에서 에네스를 옹호하는 집단들은 점점 사라질 수밖에 없었습니다.

 

이 논란은 결국 에네서 카야가 자기가 출연 중인 프로그램에 하차를 통보하면서 기정사실로 굳어졌습니다. 사실이 아니고 조작이라면 스스로 나서 해명을 하는 것은 당연하지만, 에네스는 해명대신 출연 중인 프로그램 하차를 선택했습니다. 직접 나서 해명이나 사과보다 방송 하차를 통보하는 형식으로 자신의 행동이 잘못된 것임을 증명한 그로서는 더는 국내에 머무는 것도 힘들 것으로 보입니다.

 

일부 언론에서는 방송 하차 후 곧바로 고국인 터키로 돌아갈 예정이라는 기사를 내보내기도 했습니다. 그럴 수밖에 없는 상황을 확정된 결과로 예단해 예고를 할 정도로 외국인인 에네스의 입지는 좁을 수밖에 없습니다. 그가 어떤 해명을 하든 기본적인 사실 관계가 뒤집힐 가능성이 없다면 그로서는 국내에 머무는 것은 지옥 같을 수밖에 없기 때문입니다.  

"에네스와 연락이 됐고 사실 유무와 관계없이 논란이 크게 불거졌기 때문에 논의 결과 하차하기로 했다"

"사건의 사실유무는 본인이 의사를 표명할거다. 이번 주 녹화부터 참여하지 않는다. 오는 15일까지 에네스 녹화 2회분이 있지만 일단 최대한 편집해서 방송할 예정이다"

 

에네스가 패널로 출연 중인 <비정상회담> 측은 발 빠르게 대응하며 그의 하차 소식을 알렸습니다. 사실 유무와 상관없이 논란이 크게 불거져 하차를 확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에네스와 연락을 하고 내린 결정이라는 점에서 번복될 가능성은 전무 한 상황입니다.

 

 

기미가요 논란으로 홍역을 치렀던 <비정상회담>으로서는 발 빠른 정리만이 그나마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는 판단을 한 듯합니다. 이미 녹화된 영상 역시 최대한 편집을 하겠다고 밝힌 만큼 에네스의 방송은 이제 모두 끝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에네스 논란이 문제가 될 수밖에 없는 것은 그와 같이 방송 활동을 하던 다른 외국인들에게 피해가 그대로 이어질 수밖에 없다는 점입니다. 모두가 에네스 일수는 없지만 국내에서 방송활동을 하고 있는 외국인들이 그와 같은 부정한 행동을 하고 있다는 사회적 낙인이 찍힐 가능성이 농후하기 때문입니다.

 

분노를 분출하지 못하는 사회적 분위기 속에서 정치권은 철옹성처럼 자신들을 방어하기에 여념이 없고, 이런 상황에서 분노가 집중되는 곳은 연예계입니다. 만만한 그곳에 비난은 쏟아지고, 한 순간의 실수가 인생 자체를 무너트리는 이유가 되는 현실 속에서 외국인의 외도는 더욱 큰 논란으로 이어질 수밖에는 없기 때문입니다.

 

외국 여성들이 출연해 하나의 주제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는 형식인 <미녀들의 수다>는 큰 성공을 거둔 프로그램이었습니다. <비정상회담>의 원조라고 해도 과언이 아닌 이 방송이 한 순간 무너진 이유 역시 작은 틈이 발단이 되었습니다. 어쩔 수 없는 태생적 한계를 가진 일반 외국인들의 예능 출연은 그만큼 언제 터질지 모르는 뇌관을 가진 존재들이기도 했습니다.

 

한국 여성의 '루저' 발언은 사회적 논란으로 이어졌고, 방송의 폐지의 기폭제만이 아니라 발언의 여성은 세상에 거리를 두고 살아야 하는 처지가 될 정도였습니다. 최근까지 연기자로 활동하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지만 '루저녀'로 얼룩진 그녀의 삶이 그리 평탄하거나 편안할 수는 없어 보입니다. '루저' 발언 하나만으로도 사회적 매장을 당하고, 프로그램 폐지로까지 이어진 상황에서 유부남 외국인의 외도는 그 이상의 파문으로 이어질 수밖에 없습니다.

 

에네스 카야의 외도 논란은 다른 국내 거주 외국인들에게는 치명타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습니다. 여러 프로그램의 성공으로 외국인들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는 상황에서, 가장 큰 성공을 거두고 있던 외국인 중 하나인 에네스가 최악의 스캔들 주인공이 되면서 분위기는 반전될 수밖에는 없기 때문입니다.

 

검증이 되지 않은 일반인. 그것도 외국인의 경우 어떤 위험이 따를 수 있는지 에네스가 온 몸으로 보여주었다는 사실은 다른 외국인들의 방송 출연을 무척이나 힘들게 만들 수밖에 없습니다. 이미 대중들이 외국인을 바라보는 시선을 하나로 만들고 있다는 점에서도 향후 외국인들의 방송 활동은 많은 제약과 규제로 이어질 가능성도 높아 보입니다.

 

 

에네스가 이번 논란과 관련해 스스로 나서서 해명을 하지 않는 상황이지만 현재 그의 움직임을 보면 여성들의 주장이 거짓이 아니라는 것만은 분명합니다. 그렇다고 에네스로 인해 터키인에 대한 비난이나 무슬림에 대한 차별 등이 이어질 가능성도 보이고 있다는 점은 문제입니다. 한 사람의 잘못으로 국가나 종교 자체가 위협을 받으면 안 되기 때문입니다.

 

백만이 넘는 외국인들이 사는 현실 속에서 그들의 방송 출연이 하나의 대세를 이뤄가던 상황에서 터진 에네스 논란은 기본적으로 방송의 변화를 예고하고 있습니다. 케이블을 중심으로 다시 화제가 되고 있던 외국인들의 예능 점령은 에네스로 인해 급격하게 좁아질 가능성이 높아 보이기 때문입니다. 이 사건을 통해 평소 외국인들의 방송 출연이 반갑지 않았던 이들에게는 좋은 공격의 이유가 될 것입니다.

 

산업 현장에서도 외국인 노동자 문제로 말들이 많은 상황에서 방송에서 활동 중인 외국인의 문제까지 이어지게 되면서 대한민국의 외국인에 대한 시각의 의외로 극단적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는 의문이 들기도 합니다. 전 세계적으로 내셔널리즘이 극단적으로 이어지면 큰 문제로 불거지고 있는 상황에서, 극단적인 극우주의가 힘을 얻는 대한민국에서 에네스는 불안함을 증폭시키는 역할을 한 듯해서 안타깝기만 합니다. 


         [해당 사진들은 모두 본문 이해를 위한 용도로 사용되며 모든 권리는 각 방송사에 있음을 밝힙니다]
   

Trackback 0 Comment 1
  1. Favicon of https://lanovel.net BlogIcon 미우  2014.12.03 07:39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정말 이번 사건은 여러모로 충격적이라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