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5. 13. 14:30

로스트 시즌4-10. 잭, 케이트에게 청혼을 하다!



지난 5월 초에 방영되었던 10화입니다.

미국 현지에서 <로스트>에 관련된 시즌 이야기가 있었지요. 이번 4 시즌은 조만간 막을 내릴거라 합니다. 종영이 13화 이야기가 나오고 있는데요. 아무래도 작가파업으로 인한 여파가 있는 듯 합니다. 그래서 5, 6시즌에는 1시간씩 내용 추가가 있을 것이라고 하네요.

각설하고 이번 10화에서는 본격적인 정리에 들어가기 시작했습니다. 현실로 돌아온 그들과 섬에서의 이야기들이 반복적으로 진행되는 상황속에서 궁금했던 부분들에 대한 해답들을 던져 주고 있습니다.(스포일러)


                                잭. 캐이트에게 청혼을 하다!

시즌 1부터 이 둘의 결합이 기정사실처럼 여겨졌었지만 계속 맺어지지 못했던 이들이 결국 약혼을 하게 됩니다. 섬에서 지속적으로 애정을 품어왔지만 여러가지 사정으로 맺어질 수없었던 그들은 잭이 청혼을 함으로서 해피엔딩으로 마무리되어지는 듯 합니다.

뭐 <로스트>의 진행 상황이 뭐라 확언하기 힘들 정도로 반전들이 지속되기에 확신을 가지고 이야기 할 수가 없는 상황이지요. 10화 말미에도 그들이 과연 결혼까지 이어질 수 있을까 하는 의구심도 들 정도이니 말입니다.

아. 케이트가 키우고 있는 아들 애런은 다름 아닌 섬에서 태어난 클레어의 아들이었습니다. 소이어와 함께 잭이 있는 바닷가로 향하던 그들은 밤중에 애런을 앉고 있는 케이트의 아버지를 보고 사라져 버리지요. 그리고 그렇게 홀로 남겨진 아이. 그렇게 10화는 마무리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픈 사람들도 낳게 되는 섬에서 잭이 아프다니 무슨일이...?

10화가 시작되면서부터 잭은 고통스러워 합니다. 원인은 맹장에 문제가 있었던 것이지요. 그리고 그 맹장을 치료하기 위해서는 수술밖에는 답이 없습니다. 수술 도구를 가지러 가기 위해 의학 스테이션으로 향하는 물리학자 댄과 샬롯. 그리고 그들을 감시하러 동행한 선과 진.

그리고 진은 그들의 상황들을 주시하며 샬롯이 한국어를 할 수 있음을 감지하게 됩니다. 그리고 샬롯이 정말 한국어를 할 수 있음이 밝혀지지요. 조금은 어눌하지만 그들의 한국어 소통은 한국인으로서 신기롭기도 하고 왠지 즐겁기도 했지요. 진의 부탁은 단 하나였습니다. 무슨일이 있어도 헬리콥터가 들어오면 선을 꼭 데려가 달라고.

잭은 수술은 성공적으로 마무리됩니다. 그리고 잭의 무리에게 가던 소이어 일행은 모두 죽은 줄만 알았던 용병들을 만나게 되지요. 다행스럽게 헬리콥터 조종사를 먼저 만나 피신을 했기에 서로 충돌을 막을 수 있었습니다. 전 회에서 괴물의 습격을 받아 모두 사망했던 것으로 알았었지만 대장 키미를 위시한 무리들은 조종사 래피더스와 함께 섬을 떠나게 됩니다.

그들의 무리였던 중국계 미국인 마일스는 영혼을 볼 수있고 소통할 수도 있는 인물이었지요. 그를 통해 숨진 이들을 확인하게 되고 본격적으로 마일스의 활약들이 펼쳐질 것으로 보여집니다. 뭔가 알고 있으면서도 말하지 않고 있는 듯 한 인상을 강하게 받게 되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즌 마지막으로 향해가기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마무리를 하기 시작하는 느낌들을 받게 되는 10회였습니다. 약을 거부하는 할리를 찾아온 잭. 모두가 죽은 상태라고 말하는 할리는 자신은 지금도 찰스와 이야기를 나눈다고 합니다. 그리고 잭에게도 누군가 찾아갈 것이란 이야기도 하지요. 또한 찰스가 잭에게 전해달라며 나눈 메세지가 있다며 들려줍니다. "당신은 애런을 키우기로 되어있지 않아요."라고 전달합니다.


이런 모든 상황들이 향후 어떤식으로 진행되어질지 알려주는 지도같은 역할들을 하지요. 잭도 계속 아버지의 환영..아니 아버지와 마주치게 됩니다. 어떤 이야기를 하려는지 알 수없지만 아버지는 지속적으로 잭을 찾습니다. 그리고 혼란스러운 잭은 결혼을 앞둔 케이트의 이상한 행동에 힘들어 하지요. 섬에 남기로 결정한 소이어가 부탁한 그 무언가를 하고 있는 케이트가 말이지요.


아직까지도 안개속을 헤메는 듯 한 느낌을 주기는 하지만 그래도 많은 부분들이 정리되어져 가고 있다는 느낌은 받게 됩니다. 조기 종영이 될 이번 에피소드가 아쉽게 느껴질 정도로 말입니다. 섬에 남겨진 이들과 세상으로 돌아온 이들. 그리고 그들이 어떤식으로 조우하고 싸우게 될지 본격적인 싸움은 시즌5에서 시작되겠지요.
Trackback 0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