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 8. 18. 09:03

무한도전 제1 회 이색 올림픽 - 1박2일과 무한도전 누가누가 재미있었나?


한 주를 쉰 <무한도전>이 베이징 올림픽을 기념해서 올림픽 기념 특집으로 이뤄졌습니다.

무도와는 달리 지난 주 펼쳐진 <1박2일> 올림픽 특집은 여자축구대표팀과의 경기를 펼치는 형식으로 진행되었었지요. 간만에 비교를 해볼 수있는 컨셉이 되어버린 듯 합니다. 지난 주에 방송되었던 <1박2일>과 이번 주에 방송된 <무한도전>의 올림픽 특집은 어떤 재미를 선사해주었을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버라이어티 쇼 올림픽을 말하다!


대한민국 최고의 버라이어티 쇼라고 불러도 손색이 없는 <무한도전>과 <1박2일>은 누구나 예상하고 누구나 기대했던 올림픽 특집을 준비해 보여주었습니다. 지난 주 모든 예능 프로그램들이 쉬는 상황에서도 홀로 방송이 되었던 <1박2일 베이징 올림픽 특집>은 소외된 여자축구 대표팀과 함께 하는 포맷으로 진행되었습니다.

무도에서 핸드볼 선수들과 함께 했던 것들과 같은 소외된 종목의 선수들에게 관심을 유도할 수있었던 좋은 포맷이었지요. 1박2일에서 벌인 이번 축구대회는 의외로 올림픽에 출전하지 못한 종목의 선수들과 함께 했다는 것일 듯 합니다. 이는 전혀 관심을 받지 못하고 있는 여자 축구에 대한 무한 애정을 보여주었던 것으로 이야기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베이징 올림픽 특집이면서 올림픽에 출전조차 하지 못한 종목을 방송에 끌여들인것에 대한 아쉬움을 토로하는 이들도 있습니다.

무도에서는 이색 올림픽이라는 포맷으로 올림픽 종목들을 그들만의 형식으로 변형해 올림픽에 참여한 한국 선수단들을 응원하는 형식으로 진행되었는데요.

1박2일vs대한민국여자축구대표팀

지압판 멀리뛰기
상의 탈의 유도
100m 복불복 달리기
땅 짚고 헤엄치기
이색 역도

무도에서는 다섯 종목을 통해 그들은 그들이 보여줄 수 있는 다양한 몸개그를 보여주었습니다. 객원멤버이지만 정규멤버처럼 인정받고 있는 전진이 함께해서 6명의 선수(?)들이 참여해 벌이는 이색 올림픽은 무도스러운 모습으로 많은 웃음을 전해주었습니다. 1박2일의 경우에는 팀과 팀의 대결속에서 그들이 보여줄 수있는 재미에 초점을 맞추고 진행되었다고 보여지지요. 여기에서도 발견은 있었지요. 바로 허당 승기의 새로운 발견이었지요.


허당 승기의 재발견과 종합우승한 전진

1박2일 올림픽 특집의 가장 커다란 발견은 바로 허당 승기의 새로움이었습니다. 허당의 허당스러운 축구를 보여줄 것으로 봤던 멤버들과 시청자들은 너무나 날렵하고 제법 익숙한 기술들을 선보인 승기의 모습은 허당이라는 말과는 전혀 다른 날쌘돌이 승기의 모습이었습니다.

이와 함께 이색 올림픽에서 종합 우승을 한 백만돌이 전진의 경우 기존의 반듯한 모습과는 달리 도발을 자행함으로서 무도에서의 자신만의 캐릭터 만들기에 주력한 방송이었다고 보여집니다.  이미 고정 멤버로서의 위치를 차지함으로서 향후 무도에서의 그의 모습들이 어떻게 보여질지 기대하는 팬들이 많은 듯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지난주 방송된 <1박2일>의 축구 게임과는 달리 무도에서 펼친 이색 올림픽은 말 그대로 올림픽 경기를 패러디해 웃음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전형적인 무도스타일이라고 이야기 할 수있는 것이지요. 어떤 프로그램이 더 우수하다기보다는 그들만의 스타일이 얼마나 충실하게 재현되어지고 시청자들과 호흡이 잘 이루어졌는지가 중요할 듯 합니다.

무도에서 보여주었던 변형된 형태의 올림픽 경기종목을 가지고 진행한 그들만의 경쟁은 웃음을 기본적으로 깔고 가는 형식이었기에 더욱 재미있었던 듯 합니다. 다른 그 무엇보다도 올림픽 시즌에 올림픽이라는 의미도 살리고 재미를 부각했던 무도의 재미...이게 바로 무도의 힘이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을 해보게 되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무도의 이색 올림픽이 더욱 올림픽 특집과도 어울렸으며 버라이어티 쇼로서의 재미를 주었다고 봅니다. 일요일에 방송될 <1박2일>의 올림픽 특집을 보면 그들이 생각하는 올림픽 특집의 재미를 더욱 즐겁게 비교해 볼 수도 있을 듯 합니다.

Trackback 0 Comment 2
  1. Favicon of https://hwanyou.tistory.com BlogIcon 환유 2008.08.18 16:26 신고 address edit & del reply

    토요일엔 무도, 일요일엔 1박 2일 팬으로서 이번 주는 1박 2일이 좀 아쉽더군요.
    무도는 오래 간만에 무도 특성을 잘 뽑아낸 듯 합니다.
    그 전에도 방송됬었던 올림픽 특집 중, 이번 게 가장 성공도 면에서 나은 듯!!!!
    1박 2일은 아무래도 '여행'이라는 컨셉이 강한 프로라
    웬지 모르게 '올림픽'으로 무도와 비슷하게 간 듯해서....오히려 좀 아쉽더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