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방송연예879

이승기 오열하게 만든 후크와 18년 인연은 악몽이었다 고등학생 시절 데뷔해 지금까지 끊임없이 방송 활동을 이어오고 있는 이승기가 소속사인 후크엔터테인먼트(이하 후크)와 결별을 위한 수순에 들어갔습니다. 평생 한 소속사와 함께 해왔다는 점에서 이번 내용증명은 충격으로 점철되어 있었습니다. 이승기는 지금 연기와 예능에 출연하며 가수 이외의 활동도 활발하게 이어가고 있습니다. 이승기 정도의 커리어라면 엄청난 수익을 얻었을 것이란 생각은 누구나 할 수 있습니다. 그만큼 쉬지 않고 꾸준하고 성실하게 활동해왔기 때문이죠. 디스패치가 단독으로 보도한 내용을 보면 100억에 가까운 금액을 횡령한 것으로 나옵니다. 이승기에게는 단 1원도 음원 수익으로 돌아가지 않았기에 횡령이라 표현해도 과언이 아닐 겁니다. 어떻게 이런 일이 가능할 수 있을지 그것 자체가 의아했죠. 그 답.. 2022. 11. 22.
오버 더 톱-팔씨름이 이렇게 재미있다고? 팔씨름 한번 해보지 않은 이들은 없을 겁니다. 그저 친구들끼리 심심해서 하던 놀이라고만 생각했던 이들에게는 '오버 더 톱'은 흥미롭게 다가올 듯합니다. 물론 조금 관심이 있던 이들은 팔씨름 대회가 활성화되어 있다는 것은 알고 있을 듯하네요. 오버 더 톱 대한민국 팔씨름 No.1을 찾아라! 국내 최초 팔씨름 서바이벌. 오버 더 톱 - 맨즈 챔피언십 시간 화 오후 8:50 (2022-10-25~) 출연 전현무, 문세윤, 이진호, 김민경, 하승진 채널 JTBC 국내보다 해외에서 팔씨름 대회는 더욱 활성화되어 있기도 합니다. 사실 팔씨름 대회가 존재하고 엄청난 규모로 개최되기도 한다는 것은 영화를 통해 알게 되기도 했죠. 오래된 영화이지만 실베스터 스탤론이 나온 동명 영화인 '오버 더 톱'을 통해서 이런 세계도.. 2022. 10. 27.
빅마우스-이종석의 반격, 그는 정말 빅 마우스일까? 교도소에 갇힌 박창호는 정말 빅 마우스일까? 희대의 사기꾼으로 알려진 빅 마우스가 천억 이라는 엄청난 금액을 사기 치고 사라졌습니다. 그리고 빅 마우스를 찾기 위한 무리들이 움직이기 시작했고, 항상 실수만 하는 변호사 박창호가 빅 마우스가 되어 갇히는 신세가 되었습니다. 희대의 범죄자인 빅 마우스가 과연 박창호일까요? 초반 흐름은 그는 그저 사람만 좋은 무능한 변호사일 뿐이었습니다. 교도소에 갇힌 후에도 억울함을 호소했죠. 그가 빅 마우스가 되어 교도소에 갇히게 된 결정적 이유는 돈이 궁해서 무모한 짓을 벌였기 때문입니다. NR포럼이라는 그들만의 리그를 이끄는 우정일보 공지훈 사장에게 문제의 블랙박스로 거래를 시도했기 때문이죠. 구천병원 의사 서재용을 죽인 범인들의 정보가 담긴 블랙박스를 거래 대상으로 .. 2022. 8. 13.
뿅뿅 지구오락실 5회-전통의 나영석 사단 흔든 새로운 전사들이 반갑다 이쯤 되면 제작진들의 완패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듯합니다. 그만큼 과거의 방식과 달라진 출연진들의 존재감은 '뿅뿅 지구오락실(이하 지락실)'을 흥미롭게 만들고 있습니다. 제작진 vs 출연진이라는 고전적 방식의 대립 구도는 언제나 제작진이 우위에 서는 경우가 많았습니다. 어려운 구도를 깨고 출연진이 이기는 과정에서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되니 말이죠. 그럼에도 언제나 절대 권력자로 제작진이 남는 것이 기존의 예능 방식이기도 했습니다. 그런 점에서 지락실의 변화는 반갑습니다. 나영석 사단을 몰아붙이며, 몇 년 차냐고 당돌하게 물을 정도의 분위기는 압도적 재미를 선사합니다. 방콕에서 회심의 카드였던 옥토끼가 추격전을 시작했지만, 100분 안에 붙잡히며 제작진을 당황스럽게 만들었습니다. 촬영 내내 등장해 이들과 추.. 2022. 7. 23.
링크:먹고 사랑하라, 죽이게 10회-파란 대문에 감춰진 빨간 대문, 그가 정말 범인이라고? 계훈과 다현의 첫 키스는 눈물이 함께 했습니다. 뭉클함을 간직한 두 사람의 키스는 사랑의 시작이지만 불안도 함께 엄습하기 시작했습니다. 다현 스스로 이 좋은 순간 과거 빨간 대문이 떠오른 것은 의도하지 않았어도, 사라진 기억이 다현을 깨우고 있다는 의미였습니다. 악몽 속에 존재하는 그곳을 찾기 위해 나섰지만 두려움이 엄습해왔습니다. 집으로 돌아간다고 했던 다현의 방에 불이 켜지지 않자, 불안한 계훈은 전화를 하죠. 계훈이 걱정할까 잠들 때까지 이야기하자는 다현은 여전히 두렵기만 했습니다. 불안을 떨쳐내고 첫사랑인 계훈과 연인이 되었다는 사실에 들뜬 다현은 아침 식사 중 속마음을 그대로 드러내기까지 했죠. 다급하게 수습하기는 했지만 다현이 변하고 있다는 것은 분명한 사실이죠. 그렇게 출근을 위해 한껏 꾸미.. 2022. 7. 6.
놀면 뭐하니?-히트 메이커 조영수의 선택, 케이시도 살린다 조영수는 말 그대로 히트 메이커입니다. 수많은 히트곡들을 만들어 재벌이라는 소리까지 들을 정도니 말해 무엇할까요? 그런 그가 과감한 승부수를 던졌고, 이번에도 통할 듯합니다. 기본적인 작곡 능력이 뛰어나다 보니, 이런 임기응변이나 번뜩임을 적극적으로 활용할 줄도 아니 말이죠. 지난주 안테나 팀의 녹음 과정을 담았다면, 이번 주에는 시소 팀과 콴무진 팀의 제작 과정이 이어졌습니다. 세 팀으로 나뉘어 각자 원하는 곡으로 노래를 만들고, 그렇게 활동을 하면 건강한 경쟁을 취하는 방식은 여러 흥미로움을 담고 있습니다. 세 곡 모두 각각의 매력이 존재한다는 점에서 어느 곡이 더 우월하다고 말하기는 힘들 듯합니다. 취향으로 선택일 갈라질 수밖에 없다는 의미죠. 최고의 작곡가들이 모여 만든 곡이라는 점에서 당대 최고.. 2022. 7. 3.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