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그것이 알고 싶다45

그것이 알고 싶다-아베와 조슈번, 안중군의 동양 평화론 안중근 의사는 일본에 의해 사법 살인을 당했다. 일본 현대사에 가장 중요한 인물이라는 이토 히로부미를 암살했다는 이유다. 일본에게 영웅일지 모르지만 이토 히로부미는 한국인 수만 명을 학살한 가장 악랄한 전범이다. 그런 전범을 한국 독립군인 안중근 의사가 제거하는 것은 전쟁 중 너무 당연한 것이었다. 일본이 사법부에 지시를 내려 안중근 의사에게 사형을 내리라고 지시한 상황은 다시 한번 역사적 증거를 통해 확인되었다. 이토가 암살된 직후 일 정부는 안중근 의사를 사형이라는 결정을 전제로 한 조작을 요구했다. 권력이 사법부를 지배한 굴욕적인 사건이었다는 의미다. 박정희 시절 사법부가 권력에 부응하고, 그런 과거가 박근혜 시절까지 이어졌던 것을 보면 토착 왜구들은 최악의 것들까지 따라 했다고 볼 수밖에 없다. .. 2019. 8. 11.
그것이 알고 싶다-영동 여고생 살인사건 결국 다시 경찰이 문제다 2001년 여고생이 실종되었다. 바로 다음날 아르바이트하던 가게 옆 공사장 지하에서 죽은 채 발견되었다. 충격적인 것은 피해 여고생의 두 손목이 사라진 채였다. 경악할 수밖에 없는 사건이었다. 당연하게 범인 찾기에 나섰고, 경찰은 유력한 범인을 잡았다. 경찰이 범인이라고 지목했던 이는 최초로 여고생 사체를 발견한 공사장 관리인이었다. 폭력 전과도 있었고, 임시 식당도 현장에서 운영하고 있었던 그가 범인이라고 확신했다. 그 이른 확신이 현재까지 풀어내지 못한 미제 사건을 만들고 말았다. 공사장에서 근무하던 모든 이들에 대한 수사는 흐지부지 되었기 때문이다. 목격자 하나 없는 의문의 사건. 그리고 사라졌던 손목은 지근거리 다리 밑에서 발견되기도 했다. 충격적인 사건은 그렇게 버려진 손목만 강렬하게 남긴 채 .. 2019. 6. 23.
그것이 알고 싶다-버닝썬 화장품 여배우와 나사팸과 풀리지 않는 의혹 이번 주 방송된 에서는 버닝썬과 황하나의 연결고리를 추적했다. 그리고 그 안에 존재하고 있었다는 나사팸의 존재가 처음 부각되었다. 버닝썬 대표였던 이문호의 지인들이 모인 나사팸에 누가 속해 있었는지 밝혀내는 것은 그래서 중요해 보인다. 방송 내용을 정리하면 버닝썬은 마약이 불법이 대한민국에서 당당하게 마약을 구매하고 사용하던 특별한 공간이었다. 경찰도 함부로 들어가지 못하는 특별한 공간인 버닝썬에서는 수많은 자들이 모여 마약을 소비해왔다. VIP로 이야기되는 수많은 자들은 서울 한복판에서 자유롭게 마약 파티를 해왔다. 사법기관이 몰랐을 가능성은 제로다. 그저 수사를 할 수 없는 상황이 존재했다는 것만 명확할 뿐이다. 그런 상황을 만들어준 것이 누구인지 추적하는 것은 이제 사법기관의 몫이다. 황하나가 10.. 2019. 5. 5.
그것이 알고 싶다 버닝썬 논란의 핵심은 권력 기관과 유착이다 버닝썬이라는 그들 만의 천국에서 벌어진 탈법의 공간이 가능하게 만든 것은 누구인가? 승리가 그 모든 것을 만들었다고 생각하는 것은 그를 과하게 생각하는 것일 듯하다. 버닝썬의 지분 반은 해당 건물을 가진 호텔의 몫이었다. 승리 측 우호 지분인 50% 역시 대만 린 여사라 불리는 인물의 몫이었다. 는 마치 '버닝썬 시리즈'의 시작을 알리는 듯한 방송 내용이었다. 3개월 동안 취재한 내용의 핵심은 그들이 남의 돈을 투자 받아 거대한 돈벌이를 해왔다는 것이다. 그리고 그 끝이 어딘지 명확하지 않은 상태에서 멈춰 섰다는 것은 명확하다. 그리고 여기에 개입한 자들에 대한 의문도 커진 상태다. 대만에서는 유명하다는 린 사모가 어떤 이인지 아직 명확하게 드러나지 않았다. 매니저 역할을 하던 남성은 경찰 조사를 받기는.. 2019. 3. 24.
그것이 알고 싶다-거제 학교 폭력 사건에 분노하는 이유 학교 폭력은 좀처럼 사라지지 않는다. 오히려 광폭화 되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과거 친구들끼리 싸우는 수준을 벗어났다. 여러 명이 한 명을 집단 구타하고 죽음에 이르도록 하는 현재의 상황은 단순한 친구들끼리 다툼으로 볼 수 없는 이유다. 거제에서 일어났던 사건도 이와 크게 다르지 않다. '기절놀이'라는 말도 안 되는 놀이 문화를 들먹이며 가해자들은 억울하다고 외치고 있다. 잘못을 반성했지만 경찰에 신고가 된 이상 자신의 반성은 반성이 아니라 강요된 반성이라며 잘못이 없다고 주장한다. 에서 다룬 거제 학교 폭력의 핵심은 하나다. 폭력의 일상화와 두둔하는 어른들 문제다. 가해 학생과 피해 학생이 존재한다. 가해 학생들은 부모들과 함께 피해 학생 어머니가 운영하는 분식집을 찾아 사죄를 했고, 반성문도 .. 2018. 12. 23.
그것이 알고 싶다-양진호란 괴물 못지 않은 웹하드 카르텔 해체가 중요하다 양진호는 구속되었다. 하지만 웹하드 카르텔이 근절될 것이라고 보는 이들은 거의 없다. 시스템 자체가 사라지지 않는 한 또 다른 양진호는 등장할 수밖에 없기 때문이다. 돈이 있는 곳에 모일 수밖에 없는 자들은 다시 새롭게 그들 만의 시스템을 구축할 수밖에 없다. 웹하드 카르텔 해체; 양진호 하나 잡아 들인다고 카르텔은 끊어지지 않는다 카르텔은 단순히 내부적인 범죄 집단만을 뜻하지 않는다. 우리가 외신을 통하거나 드라마나 영화를 통해 알고 있는 수많은 카르텔에는 그들을 비호하는 집단이 존재한다. 마피아나 마약 카르텔들에는 그들을 비호하는 경찰과 검찰, 판사와 변호사들이 상시 대기 중이다. 돈 앞에 그들은 그저 아무런 가치도 없는 기술자들일 뿐이다. 범죄자를 잡아야 하는 그들에게 카르텔은 떨치기 어려운 강력한.. 2018. 11. 25.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