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Drama 드라마이야기/Netflix Wavve Tiving N OTT53

파친코 7회-이민호 서사 통해 보는 관동대학살의 역사 여덟 편의 에피소드 중 하나를 할애해 한 사건만 다뤘습니다. 그동안 20년대부터 80년대 후반까지 이야기를 교차해서 보여주던 방식을 생각해보면 의외의 흐름이었습니다. 한수의 서사를 보여주기 위한 선택이기도 하지만, 그보다 더 큰 방점을 찍은 부분은 역사적 사실입니다. 관동대지진은 참사입니다. 인간이 함부로 개입할 수 없는 재앙이라는 점에서 이를 누구의 탓으로 돌릴 수도 없는 일이죠. 하지만 당시 일본은 조선인들을 분노의 타깃으로 삼았고, 그렇게 혼란한 틈을 타 수많은 조선인들이 희생양이 되어야 했습니다. 한수는 아버지와 함께 일본으로 이주했습니다. 나를 빼앗긴 조선인들은 조국이나 일본이나 사는 것이 쉽지 않았죠. 아버지는 자존심까지 포기하며 야쿠자 밑에서 돈 관리를 해주며 살아가고 있었습니다. 아버지는 .. 2022. 4. 30.
파친코 6회-에이즈 같은 자이니치, 양복 벗은 이삭 노아를 품었다 선자의 아들 노아가 태어났습니다. 선자에게는 삼대로 이어지는 중요한 순간이었고, 이삭으로서는 자신의 노선을 정확하게 하는 이유가 되었습니다. 그리고 노아 친아버지인 한수에게도 선택의 시간이 시작되었습니다. 노아가 태어나며, 자연스럽게 남은 두 번의 이야기는 그동안 자주 나오지 못했던, 한수의 이야기로 채워질 듯합니다. 이민호 팬들로서는, 그동안의 아쉬움을 충분히 채워낼 수 있을 정도로, 오사카에서 버텨내며 현재의 한수가 되는, 이야기가 담길 예정이기에 기대해도 좋을 듯하네요. 그동안 목소리로만 등장했던 하나가 본격적으로 등장했습니다. 1975년 학교에 있던 솔로몬을 찾아온 하나는 거침없었습니다. 편의점에 들어가, 이것저것 만져보면서도 거침없는 하나와 달리, 솔로몬은 주인의 눈치를 볼 수밖에 없었죠. 싸늘.. 2022. 4. 30.
파친코 5화-선자가 복희에게 들은 일본군 위안부 이야기와 변화의 시작 격동 치듯 휘몰아치던 이야기가 5회에서는 조금은 호흡을 가다듬는 모습입니다. 1931년 오사카로 향한 젊은 선자와 1989년 부산으로 돌아온 노인이 된 선자의 모습이 교차되며 고단했던 삶을 응축하는 과정은 훌륭했습니다. 오사카에 도착한 선자는 멍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이삭이 깨워 눈을 떴지만 그게 어딘지 혼란스러울 정도였던 선자는 거대한 역사에서 너무 다른 사람들에 놀라고 두려웠습니다. 이삭의 형인 요셉이 찾아왔고, 그렇게 거주지로 이동하는 과정도 낯설었습니다. 황폐화된 부산과 달리, 미래도시 같은 오사카 풍경은 이들을 주눅 들게 하기에 부족함이 없었죠. 경직될 수밖에 없는 선자를 그나마 마음 놓게 만든 것은 조선 사람들의 말이었습니다. 화려한 오사카와 달리, 그들이 거주는 하는 곳은 돼지들과 함께 사는.. 2022. 4. 9.
파친코 4화-부산앞 바다에 선 선자와 비 내리는 도쿄 역 앞에서 춤추는 솔로몬 1931년 선자는 이삭과 함께 오사카로 향하게 되었습니다. 자신이 임신한 사실을 알면서도 아내로 받아준 이 남자를 내칠 이유가 없었습니다. 당시 남편 없이 아이를 낳으면 아이나 엄마나 손가락질 받으며 살 수밖에 없는 처지였기 때문이죠. 그런 선자에게 선뜻 손을 내밀어 준 전도사인 이삭의 청혼을 그는 기쁘게 받았습니다. 양복점에서 한수와 이삭이 만나는 장면은 모두를 긴장하게 만들기도 했죠. 이삭이 죽다 살아났음을 아는 한수처럼, 이삭 역시 선자의 뱃속 아버지가 한수라는 것을 알고 있었습니다. 잘 맞지 않는 양복에 대해 언급하는 한수에게 3.1 운동을 하다 돌아가신 형님 옷이라 잘 맞지 않는다 말하는 이삭. 이 미묘한 신경전과 대립 속에 선자를 두고 벌이는 두 남자의 대결 구도는 이들의 대화로 잘 드러났습니.. 2022. 4. 5.
그리드 7화-스스로 유령이 된 새하, 세상을 바꿀 수 있을까? 운명을 바꿔 부모와 함께 행복하게 살고 싶었던 새하의 욕심은 과연 실현될 수 있을까요? 아버지의 죽음과 어머니의 병까지 새하는 지독한 고통 속에서도 버티며 살아왔던 이유는 단 하나 시간을 되돌리는 것이었습니다. 유령을 찾으면 분명 자신이 원하는 상황으로 바꿀 수 있다는 확신이 있었습니다. 눈앞에서 갑자기 등장하고 사라졌던, 그 유령이라면 시간을 되돌려 아버지와 어머니를 되살려 행복하게 살 수 있을 것이란 확신이 만든 선택은 과연 새하의 꿈을 이룰 수 있게 해 줄까요?? 어수선한 상황에서 새하는 13층에 올라가려 하지만, 그로서는 오를 수 없는 미지의 공간일 뿐입니다. 그런 새하와 새벽을 도운 것은 보안실장이었죠. 그가 선뜻 새하를 도운 이유는 후에 등장합니다. 13층에 올라간 새하는 유령이 갇혀 있는 공.. 2022. 4. 1.
애플TV+ 파친코로 증명한 한국 콘텐츠 활용법이 흥미롭다 OTT 전성시대 후발주자인 애플 TV+(이후 애플)의 존재감이 빛을 발하고 있다. 넷플릭스와 디즈니+, HBO 등 거대한 자본으로 시장을 지배하는 업체들에 비해 애플은 많은 부분 경쟁에서 밀릴 수밖에 없는 위치였다. 그런 그들의 행보가 앞서 나가던 거대 업체들을 두렵게 하고 있다. 거대 공룡인 디즈니가 OTT를 어떻게 공략해야 하는지 몰라 좌충우돌하는 것과 달리, 후발주자인 애플은 그들의 정신을 앞세운 전략으로 성공을 거두고 있다. 최고를 만들겠다는 그 자존심이 콘텐츠 제작에도 그대로 적용되고 있기 때문이다. 애플은 국내에 '닥터 브레인'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물론, 2020년 한글 자막 서비스를 시작하며 시작되었다고 볼 수 있지만, 이선균 주연의 이 작품을 기점으로 국내에 입성했다고 봐.. 2022. 3. 31.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