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웹툰 원작 드라마3

스위트 홈-한국형 크리처물, 넷플릭스 새로운 가치를 선보였다 국내 플랫폼에서는 절대 받아줄 수 없는 작품이 나왔다. 웹툰 원작인 아 지난 11일 넷플릭스를 통해 공개되었다. 총 10부작으로 준비된 이 작품은 이응복 감독이 탐냈다는 점에서 제작 과정에서부터 화제가 되었다. , , 으로 이어지는 김은숙 작가와의 제작을 마치고 이응복 감독은 가 아닌 을 선택했다. 국내에서는 보기 힘든 크리쳐물이라는 점에서 과연 어떻게 표현이 가능할지 궁금한 부분들이 많았다. 그리고 이 감독은 선택은 옳았다. 300억대 제작비를 들인 이 작품은 10부작임을 생각해보면 저렴하게 작업을 했다. 아무래도 괴물이 자주 등장할 수밖에 없다는 점에서 세트 제작비와 CG 등을 생각해보면 기본 TV 드라마 제작비와 비교해도 결코 비싼 비용은 아니었다. 재개발을 앞둔 '그린홈'이라는 오래된 아파트로 한.. 2020. 12. 19.
타인은 지옥이다 1회-쫄깃한 공포로 돌아온 임시완 원작이 있는 드라마는 한계가 명확하다. 결말을 알고 봐야 하기 때문이다. 물론 각색의 힘으로 전혀 다른 드라마로 재탄생하는 경우도 있지만 말이다. 임시완이 제대한 후 첫 작품으로 선택했다는 이유로 화제를 모았던 것이 바로 란 웹툰이다. 웹툰 원작 드라마와 영화가 많이 만들어지면서 이제는 익숙해지기는 했지만, 성공적이라고 볼 수 있는 작품은 거의 없다. 졸작으로 이어지는 경우들이 많았기 때문이다. 는 과연 어떤 결과물을 내놓을 것인가? 10회로 분량이 정해진 이 작품은 배우들 라인업이 좋다. 임시완, 이동욱, 이정은이 모인 라인업만으로도 충분히 기대를 하게 한다. 더욱 임시완 팬들로서는 복귀작에 대한 기대치는 한없이 높아질 수밖에 없다. 그리고 첫 회가 방송되었고, 다음 이야기가 궁금할 정도로 무난한 모습.. 2019. 9. 1.
치즈 인더 트랩 tvN 10주년 기념작 성공할 수밖에 없는 이유 tvN이 2016년 10주년을 맞이했다. 작년인 2015년이 의 10주년으로 큰 화제를 모은 것처럼 올 해는 tvN의 약진과 힘을 확연하게 느끼는 한 해가 될 가능성이 높다. 그들의 거대한 야망의 첫 시작은 예능은 였고, 드라마는 바로 웹툰 원작의 이다. 웹툰을 넘어선 드라마의 완성도가 관건; 만찍남녀들의 어벤져스 캐스팅, 문제는 웹툰의 상상력을 능가하는 현실감을 찾는 것이다 드디어 많은 이들이 기대했던 이 첫 방송이 된다. tvN이 야심차게 준비한 2016년 드라마 라인업의 첫 시작이라는 점에서 더욱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워낙 유명했던 웹툰이라는 점에서 제작 준비 과정부터 화제였다. 그리고 출연진이 정해지는 과정에서도 수많은 논란들이 함께 하기도 했다. '치엄마'라는 별명까지 붙이며 열성팬들의 간섭.. 2016. 1. 4.
반응형